기업뉴스
|

위해시는 성공적 중·한 낚시 축제를 개최했다

内容

9월17일, 위해시 해양과 어업국 및 영성시 여행국、해양과 어업국은 함께 조직한 중한 교류 낚시 축제를 영성에 있는 해양 목장에서 성공적 개최한다. 한국 대표팀은 9개 낚시 협회 회장、11개 회원 단위와 10여개 주류 언론 대표로 구성되고 중국 대표팀은 산동성 내외의 낚시꾼으로 구성된다. 참가 인원은 총 100여명이다. 이것은 우리 도시에 최근 몇년간 가장 큰 중한 낚시 경기를 조직했다. 끝내 중국에서 온 왕뢰는 3.6kg로 우승하고 한국에서 온 나남석은 2등、이창호 3등이다.

경기 기지

한국 낚시꾼들

민족 예술단 공연

경기 끝낸 뒤에 선수들이 위해시 있는 법화사、홍태 등 레저 어업 장소를 구경하고 어가들의 연예활동을 봤다. 경기 선수들이 이번 경기 활동은 중한 낚시꾼들에게 참 좋은 교류 기회를 제공하였다. 낚시 기술을 논의하고 교류 협력하고 우의를 증진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중한 양국 국민들의 우호 왕래를 더욱 강할 것이다. 중한 FTA 의 건설에 적극적인 작용을 하였다.

올해 6월, 중한FTA를 정식적으로 체결된다. 위해와 인천 자유경제구를 지방 경제 협력 시범구로 협정에 쓴다. 이로 인해 위해에 대외 개방 협력한 역사적 기회를 강화하고 위해와 한국이 깊게 합력한 문을 연다. 그리고 중한 양국은 쌍대방 해외 여행하는 중요한 목적지이다. 2015년과 2016년에 “중국 여행년”과 “한국 여행년”으로 확정된다. 이에 대해 위해시 해양과 어업국은 레저 운동 경기를 개최하는 것을 중한 지방 경제 협력 교류 중요한 기회로, 레저 어업을 쌍대방 교류 중요한 손잡이로 일련의 활동을 출시한다. 사회 각계의 좋은 반을 불러일으켰다.